블로그건축지식 문이 커야하는 이유

문이 커야하는 이유

문이 커야하는 이유
문이 커야하는 이유

몰래 하는게 있다.

문을 크게설치한다.

그런데
문이 비싸다.

그래서
문틀은 키우고
문은 일반사이즈로 하되

람마(문위에설치된 판떼기)를
설치한다.

그 첫 시도는 친척집이었다.
사촌동생이 초등학생때 크는 키에 놀라서 숨만쉬어도 크는키.😤 .

그집의 문틀을 키우고 (2.4미터) 문을 일반사이즈(2.05미터)로 넣었고 그위에는 람마로 넣었다.

그뒤3년후

조카가 더컸다.
190에 쪽발들면 문이 닿았다. .
그래서 3년된 헌문을 버리고
새문을 (2.35미터)로 전부 바꿨다.

자기는 지금집이좋단다.
편히다닐수있어서.

세상엔 소수의 다양한 사람들이 있다.

그들에대한 관찰하고
건축에서 미리 준비하는게
우리의 역활이다.

쪽발 들어도 문이 닿지 않는다는게 행복인 사람들…

카테고리의 다른 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