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ccueil BlogConnaissances architecturalesNe vous faites pas arnaquer Il n'y a pas de défauts de construction inattendus

Il n'y a pas de défauts de construction inattendus

1780184658466693968 스타일 랩 종합건축사사무소 : 건축사 안응준

건축하는 이들도 이건 모르실꺼다

이사진 한장에 담긴
문제는 뭘까?

1.타일의 불량시공?

2.타일을 쓰지말아야할곳에 쓴거? 😥사진을 자세히보면 둘다 아니다.

3.타일이 🗼뾰쪽하게 솟아올랐다.
타일이 솟아올랐다는건

4.타일시공과는 상관없다.
여기서나타난 문제는 🔴”하중”과 “지하수🌊🚢”이다

5.건물을 설계할때 구조관계법의 하중을 적용한다.
공사~입주까지 건물의 하중은 지속변한다

A.공사를 다하고 준공을 하면 건물하중만 남는다

B.이사를 하면 집기하중이 미약하게 추가되고

C.그속에서 생활을하면 움직이는 하중이 미약하게 생긴다.

D.그러나 🏟체육관 순식간에
관람객, 사용자가 시간에따라 들쭉날쭉한경우

6.넓은공간이 아닌 좁은공간(화장실, 복도, 건물과 건물사이 출입구)에서 저런 현상이 일어난다

7.주로 대형건물에서 일어난다. 😥그렇다면 이것이 왜 부실공사일까?

8.큰규모의 건물엔 그때문에 편차(크고작음의 범위)를 잡아주는 장치(철물, 혹은 틈)을 둔다.
경험치가 작용한다.

9.이는 내진설계도 비슷하지만 이범위를 포함하지 않는다.

10.즉 건물이 자리를 잡을때 변화의 틈이 설계를 안했거나 누락시공된 경우다.

위의 경우는 시간이 걸린다.
그러나 건물짓고 시간이 짧게 이런현상이 일어났다면

  1. 물, 땅의 침하(지하수의 수위가 바뀌면 침하)에 따라 일어날수있다.
    두타, 밀리오레의 관계처럼 옆집땅을 파면 지하수위는 낮아진다.

    <Ceci est une série de construction insolvable>

    La puissance n'est rien sans contrôle!

Autres articles de la catégori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