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로그스타일랩 기쁨의 교회 사례

기쁨의 교회 사례

“창”이란 단어 정말좋다.

사실 기획할땐 창이란단어보다

“뷰” , .
“빛”, .
“요소”….. 이런 단어를 쓴다.

그냥 펀칭의 “뚫어”가 아니다.


“열어준다”, “받어준다”, “있게한다”
“필요하다”, “넣어준다”

즉 필요성이다.

단 볼룸, mass와
조화를 이뤄야 한다.
그래야 맵시가 난다

Mtc (교회)
2013 연구실

카테고리의 다른 글

한국어
한국어 English English (UK) Deutsch Français Italiano 日本語 हिन्दी Русский 简体中文 Português do Brasil Português Bahasa Indonesia Tagalog Español Tiếng Việt